[서울/합정]교다이야


교다이야는 일본어로 형제라는 뜻이라고 한다.
이 가게를 형제가 운영해서 교다이야 라고 한다.


여기 추천해 준 사람이 튀김 별로니 정식 시키지 말래서


그냥 단일 메뉴로 시켰음.


자루 붓카케(야한생각 금지) 우동이다.


여긴 면발로 유명한 집인데 되게 탱글탱글함.


우동면에 튀김가루와


각종 양념을 넣어 비비면 먹을 준비 끝.


근데 솔직히 말해서 뭐가 맛있다는 건지 잘 모르겠다.
면발이 탱글탱글하다 에서 그냥 끝났음.
별 맛이 없다.


유부초밥은 그냥 유부초밥 맛.


계란도

그냥 계란 맛임.
음… 사람마다 입맛 차이가 있고 우동 내에서도 종류가 참 많지만 난 차라리 겐로쿠우동이 훨씬 나음.

댓글 남기기